[도서] 이럴 땐 이 호텔! <하루 $100 호텔놀이> 책이야기

맛있는 음식을 파는 곳이나 꼭 들러봐야 하는 관광지를 중심으로 정리해 놓은 책은 많이 봤지만 호텔을 중심으로 정리해 놓은 책은 본 기억이 없던 것 같다. 그래서 신선하게 느껴졌던 책! 특히 여행 일정을 짤 때 숙소란 나에게 있어 '잠만 잘 수 있는 곳' 정도의 의미만 가지기 때문에 평소 크게 신경써서 고르진 않았다. 물론 너무 더럽거나 불편한 건 꺼려지지만 하루 종일 많이 보고 돌아다니다가 숙소에 들어와선 지쳐 잠드는 빡빡한 하드코어(?!) 일정을 짜는 편이라 부대시설을 이용한다거나 하는 등의 호사로움을 꿈꿨던 적은 없던 것 같다. 때문에 자연스레 호텔은 어림도 없거니와 하룻밤 묵을 수 있는 곳에 투자하는 비용은 과감히 줄였었다. 그러나 적어도 이 책을 읽을 때 만큼은 호텔을 중심으로!! 여행 일정을 짠다고 생각했다. ㅋㅋ 상상하는 것 만으로도 색달랐던 경험이랄까 :)
이 책에서 다루고 있는 호텔들은 싱가포르, 방콕, 상하이, 홍콩, 도쿄 까지 아시아 빅5 시티에 있는 곳들이다. 책을 읽기 전엔 다섯 곳 중 이번 여름에 가려고 생각했던 홍콩이 제일 눈에 들어왔었는데 읽으면서 방콕으로 마음이 바뀌었다. =_= 갈대같은 여자의 마음; ㅋㅋ 본격적인 호텔놀이에 들어가기에 앞서 Introduction 으로 왼쪽 사진 같은 항목들을 볼 수 있다.      

그 중 "intro9 - City Guide 호텔 놀이, 어디로 갈까"는 앞으로 이 책에서 소개할 다섯개 도시의 호텔 사정을 간략히 정리해 놓고 있어서 한 눈에 보기에 아주 유용했다. 그 중에 가장 마음에 들었던 방콕만 소개한다.

★방콕 호텔 놀이
호텔을 고르기에 부담 없고,즐기기에는 더없이 좋은 곳이 바로 방콕이다. 가장 큰 이유는 바로 가격. 우리나라 그리고 다른 아시아 호텔에 비해서도 현저히 싼 호텔 가격은 평범한 여행자라도 럭셔리한 호텔에 눈독 들이게 만들기 충분하다. 7,8만원대 호텔들도 꽤 괜찮은 조식을 포함하고 있고, 개성있는 객실 인테리어와 편안한 침구류를 제공하는 곳들이 즐비한 방콕은 호텔을 즐기고 활용하기에는 최고의 도시 중 한 곳이라 할 수 있다.
 
이렇게 나라별 호텔 사정과 호텔을 선택하는 요령까지 덧붙여 말해주기 때문에 굉장히 좋다. 책이 두껍고 무거워서 휴대하고 다니기에 불편하다는 점은 단점으로 꼽히지만 내가 갈 도시를 정하고, 누구와 갈 것인지, 어떤 테마로 갈 것인지만 정한다면 나에게 필요한 부분만 뽑아 볼 수 있기 때문에 찾기 쉽고, 또 굳이 한 권을 다 볼 필요는 없을 것 같다.
책을 읽으면서 찜해 두었던 방콕을 예로 들면, 우선 방콕의 소개가 시작되는 페이지 선택!
책의 맨 앞 목차를 보면 누구와 갈 것인지, 어떤 테마로 갈 것인지에 따라 나뉘어져 있다.
친구끼리 쇼핑 여행을 골랐다고 했을 때 동그라미 쳐놓은 부분처럼 순위가 매겨져 있어서
각 테마별 중에서도 가장 좋은 곳부터 순서대로 살펴볼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.
나는 아무래도 [알콩달콩 커플여행]에서 시선을 뗄 수 없었는데 랭킹 1위였던 유지니아 호텔에 꼭 한 번 가보고 싶다♡
3위인 스위소텔 파크 나일럿도 좋았는데 이렇게 각 호텔 마다 이 곳에 가면 꼭 해야 할 것과 누구에게 좋고 나쁜지, 그리고 별점으로 여러 가지를 보여주고 있다. 이 것 역시 한 눈에 들어오게 정리가 잘 되어있다는 이 책의 장점!

각자의 여행 목적에 따라, 그리고 취향에 따라 고르는 재미! 물론 거기엔 돈이 따라야 하겠지만~한 번 쯤 호화로운 호텔에서의 말 그대로 호텔 놀이를 즐겨 보고 싶은 여행을 꿈꾸는 사람들에게 좋은 책인 것 같다.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
YES24

파워문화블로그 - YES24 영화 2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