태그 : 짝사랑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[연애] 이젠 진짜 안녕 -

지난 겨울 내내 지독한 짝사랑의 열병 때문에 힘들었던 시간을 이제는 완벽하게 정리할 수 있을만한 이야기를 들었다. 그 아이에게 여자친구가 생겼다는 소식을... 듣지 못했냐고, 꽤 오래 되었다는 친구의 말을 들으며 뒤통수를 제대로 한 방 얻어 맞은 기분이었다. 두 달 동안 서로 한 통의 문자도 주고 받지 않았을 정도로 연락을 끊고 살았는데.. 그...

[연애] 눈에 보이는 마음

한 동안 내 기분을 좌지우지 하던 힘겨운 짝사랑의 가슴앓이가 어느 정도 잦아들었다. 이젠 좋아하는 감정이 정리가 된 것인지 아니면 몸에서 멀어지면 마음에서 멀어진다는 말처럼 볼 수 없어서 잠시 잊혀진 것인지는 잘 모르겠다. 다만 가끔씩 문득 문득 생각이 나고 어떻게 지내고 있을지 생각난다는 것.. 그 아이는 날 한 번이라도 떠올려 봤을...

[지붕킥] 추억이 사는 기쁨의 절반이라는 말.. - 92회

우연히 만나 시간을 함께 보내게 된 지훈과 세경. 지훈이 대학 시절 즐겨 찾았던 곳을 함께 돌아 다니며 지훈은 회상을, 세경은 또 다른 추억을 만들고 있었다. 그 사람이 나를 신경쓰거나 의식하지 않아도 옆에 있고, 가까이서 지켜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가슴 뛰고 좋은 것이 짝사랑이 아닐까. 그래서 더 힘이 든 것일지도 모르고.. 그 사람의 추억...

[연애] 다른 사람 이야기 같지 않은 '인형의 꿈'

2009년 12월 28일에 방송된 <지붕 뚫고 하이킥> 76회에서 단연 화제가 되었던 장면은 세경이가 지훈(최다니엘)을 생각하며 인형의 꿈을 부른 장면이었다. 러브홀릭, 서영은 등 이 노래를 리메이크 한 가수들은 많지만 역시 원곡을 따라갈 수는 없는 법. 하이킥을 본 후 다시 꽂혀서 무한 반복 재생하고 있는 인형의 ...

[연애] 내가 밀고 당기기 할 처지도 아닌걸 뭐

하나부터 열까지 자세하게 털어놓진 않았지만 나름대로 나에겐 중요한 의미로 남아 있는 일들을 친동생 처럼 예뻐해주는 오빠에게 털어놓았더니, 오빠는 당분간 그 아이에게 먼저 연락하지 말라는 명령 아닌 명령을 내렸다. 그 아이가 날 좋아하면, 연락하고 싶지 않아도 먼저 연락하게 되어 있다면서...이런 말 하면 기분 나빠할 수도 있고, 속상해할까봐 걱...

[연애] 보고싶어♥ - 달아요

원래의 계획에는 없던 하루였다. 그 아이와 저녁을 먹고, 포켓볼을 치고, 노래방까지 다녀오는 일♪물론 단 둘이었다면 꿈도 못 꿨을 일이다. 남자친구가 있는 내 친구 한 명까지 세 명이 함께였는데 (그 둘도 아는 사이), 단 둘이 있을 때보다 훨씬 편하긴 했던 것 같다. 이상하게 둘만 있으면 내가 어색해서 어쩔 줄을 모르겠다. 잘 보이고 싶어서 ...
1


YES24

파워문화블로그 - YES24 영화 2기